콘텐츠목차

디지털안동문화대전 > 안동향토문화백과 > 삶의 내용1(종교) > 신종교

  • 신종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안동시에서 활동하고 있는 신흥 종교. 신종교는 사회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제도종교에 비하여 성립 시기가 오래 되지 않은 종교이다. 일반적으로 신종교는 교리혼합주의(syncretism), 기존 질서에 대한 부정, 현실주의적 구원관, 임박한 종말론의 강조, 선민사상, 신자 집단 내의 강력한 연대감 등의 특성을 가지고 있다. 한국의 신종교는 19세기 말~20세기 초의 개항기, 일...

  • 안동통일교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안동시 태화동에 있는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소속 교회.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은 1954년 5월 1일 세계기독교통일신령협회로 창립된 신종교 단체로, 약칭 통일교회로 알려져 있다. 1994년 대한민국에서 세계평화가정연합회를 설립하고 1996년 미국에서 세계평화가정연합을 창설하여 1997년 기존의 세계기독교통일신령협회를 세계평화가정연합으로 통합한 후 공식 명칭을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 왕국회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안동시 태화동과 용상동에 있는 여호와의 증인 소속의 종교관. 왕국회관은 여호와의 증인을 믿는 사람들의 교회로 다른 교단과는 거의 또는 전혀 교류하지 않으며, 모든 세속 정부로부터 철저히 분리되어 있다. 여호와의 증인 신도들은 세상의 권력과 정당들이 무의식중에 사탄을 돕는 동맹자라고 간주한다. 이 때문에 어떤 국가의 국기에 대해서든 경례를 하거나 병역 의무를 수행하기를 거부...

  • 원불교 안동교당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안동시 옥정동에 있는 원불교 교당. 원불교는 우주의 근본원리인 일원상(一圓相, 즉 O의 모양)의 진리를 신앙의 대상과 수행의 표본으로 삼는 종교로, 진리적 신앙과 사실적 도덕의 훈련을 통하여 낙원 세계를 실현시키려는 이상을 내세우고 있다. 원불교 안동교당은 일원대도를 몸소 실천하고 사회에 구현시켜, 전 인류를 참되게 하는 인류개진운동과 근본에 보은하는 인류보본운동을 전개함...

  • 증산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안동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근대 신종교 중의 하나. 증산교는 증산 강일순의 가르침을 따르던 사람들이 세운 여러 교단을 포괄적으로 일컫는 말이다. 강일순을 만물의 주재자인 상제(上帝)로, 증산의 아내인 고판례를 정통 후계자인 수부(首婦)로 모신다. 증산교는 동서양의 숱한 구도자들이 품어왔던 의문과 의혹을 근원적으로 풀어준다고 하며 인간 삶의 모든 문제에 대한 확실하고도 미...

  • 천도교 안동교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안동시 성곡동에 있는 천도교의 지역 교구. 천도교 안동교구는 어지러운 나라를 바로 잡고 도탄의 민중을 구하며 널리 그릇된 세상을 건지고 고난 속의 인류를 살리기 위한 도(道)를 얻고자 한 동학사상을 계승하여 안동 지역에 전파하고자 설립하였다. 천도교 안동교구는 1974년 8월 이동근이 안동 지역에서 포교사업을 펼치기 위하여 안동시 성곡동 1325-1번지 자택에서 천도교 대...